랜드모아 운전교실 
모아운전[손님] 검색 로그인  
랜드모아 운전교실
 
운전면허관련자료
 


운전면허가 취소된 줄 모르고 운전한 경우 무면허운전에 해당되는지요?
  2010-11-12 04:53:47 조회:2275
글자수:1940


출처 : http://www.tcvc.or.kr/gnuboard4/bbs/board.php?bo_table=sub03_2&wr_id=1021&page=2&PHPSESSID=7b8208599587eddb12731fb894f89c5b

문)
저는 1종 보통 운전면허를 소지하고 있었는데, 정해진 기간 안에 정기적성검사를 받지 않아 운전면허가 취소된 사실을 알지 못하고 승용차를 운전하다가 경찰에 단속되었습니다. 저는 그 동안 정기적성검사를 받지 못하여 면허취소를 당한 적이 없고 아무런 귀책사유도 없이 면허취소처분 통지를 받지 못하였으며, 면허취소 후 보름 정도 되었는데, 이런 경우도 무면허운전으로 형사처벌을 받게 되는지요?


답)
도로교통법」 제43조, 제152조는 운전면허를 받지 아니하거나 운전면허의 효력이 정지된 자의 운전 즉 무면허운전을 처벌하고 있고, 같은 법 제87조는 제1종 운전면허를 받은 사람은 운전면허시험을 합격한 날로부터 기산하여 7년(65세 이상인 사람은 5년)이 되는 날로부터 3개월 이내에 최초의 정기적성검사를, 직전의 정기적성검사기간이 시작되는 날로부터 기산하여 7년(65세 이상인 사람은 5년)이 되는 날로부터 3월 이내 정기적성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고, 정기적성검사를 받지 아니한 때 같은 법 제93조에 의해 운전면허가 취소됩니다.

그런데 「형법」 제13조 본문은 “죄의 성립요소인 사실을 인식하지 못한 행위는 벌하지 아니한다”고 규정하여 범죄의 성립에 주관적 요소로서 범의(고의)가 있을 것을 요구하고 있으므로, 귀하의 경우 무면허운전의 고의가 있었는지 문제됩니다. 이러한 범죄의 성립에 필요한 주관적 요소로서의 범의에 관하여 판례는 “피고인이 그 실행행위에 직접 관여한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공모의 점과 함께 범의를 부인하는 경우에는, 이러한 주관적 요소로 되는 사실은 사물의 성질상 범의와 상당한 관련성이 있는 간접사실 또는 정황사실을 증명하는 방법에 의하여 이를 입증할 수 밖에 없고, 무엇이 상당한 관련성이 있는 간접사실에 해당할 것인가는 정상적인 경험칙에 바탕을 두고 치밀한 관찰력과 분석력에 의하여 사실의 연결상태를 합리적으로 판단하는 방법에 의한다”(대법원2003.1.24. 선고 2002도6103 판결), “살인죄에 있어서의 범의는 반드시 살해의 목적이나 계획적인 살해의 의도가 있어야 인정되는 것은 아니고, 자기의 행위로 인하여 타인의 사망의 결과를 발생시킬 만한 가능 또는 위험이 있음을 인식하거나 예견하면 족한 것이고 그 인식이나 예견은 확정적인 것은 물론 불확정적인 것이라도 소위 미필적 고의로 인정되는 것인바, 피고인이 범행 당시 살인의 범의는 없었고 단지 상해 또는 폭행의 범의만 있었을 뿐이라고 다투는 경우에 피고인에게 범행 당시 살인의 범의가 있었는지 여부는 피고인이 범행에 이르게 된 경위, 범행의 동기, 준비된 흉기의 유무·종류·용법, 공격의 부위와 반복성, 사망의 결과발생가능성 정도 등 범행 전후의 객관적인 사정을 종합하여 판단할 수밖에 없다”고 하였으며(대법원 2001.3.9. 선고 2000도5590 판결), “도로교통법 제109조 제1호, 제40조 제1항 위반의 죄는 유효한 운전면허가 없음을 알면서도 자동차를 운전하는 경우에만 성립하는, 이른바 고의범이므로, 기존의 운전면허가 취소된 상태에서 자동차를 운전하였더라도 운전자가 면허취소사실을 인식하지 못한 이상 도로교통법위반(무면허운전)죄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고, 관할 경찰당국이 운전면허취소통지에 갈음하여 적법한 공고를 거쳤다고 하더라도 공고만으로 운전면허가 취소된 사실을 알게 되었다고 단정할 수 없으며, 이 경우 운전자가 그러한 사정을 알았는지는 각각의 사안에서 면허취소의 사유와 취소사유가 된 위법행위의 경중, 같은 사유로 면허취소를 당한 전력의 유무, 면허취소처분 통지를 받지 못한 이유, 면허취소 후 문제된 운전행위까지의 기간의 장단, 운전자가 면허를 보유하는 동안 관련 법령이나 제도가 어떻게 변동하였는지 등을 두루 참작하여 구체적·개별적으로 판단하여야 한다”라고 하였습니다(대법원 1993.3.23. 선고 92도3045 판결, 2004.12.10. 선고 2004도6480 판결).

귀하는 그 동안 정기적성검사를 받지 못하여 면허취소를 당한 적이 없을 뿐만 아니라 아무런 귀책사유도 없이 면허취소처분 통지를 받지 못하였고 면허가 취소된 날로부터 보름이 갓 지나서 차량을 운전하였으며, 「도로교통법」의 순차 개정으로 정기적성검사기간이 연장되었고, 정기적성검사에 관하여 사전에 대상자에게 통보하는 제도가 마련되어 있지 아니한 점 등을 고려하여 볼 때, 비록 귀하가 소지하고 있던 운전면허증 앞면에 적성검사기간이 기재되어 있고, 뒷면 하단에는 “적성검사 또는 면허증 갱신기간 내에 적성검사 또는 면허증을 갱신하지 아니하면 범칙금이 부과되며 1년이 지나면 운전면허가 취소됩니다”라는 경고 문구가 있다고 하더라도 정기적성검사 미필로 면허가 취소된 사실을 미필적으로나마 인식하였다고 추단하기 어렵다고 할 것입니다.

따라서 귀하는 정기적성검사를 받지 않아 면허가 취소된 사실을 미필적으로도 인식하지 못하였다고 인정되어, 비록 운전면허가 취소된 상태에서 승용차를 운전하였지만 고의가 부정되어 무면허운전으로 형사처벌을 받지 아니할 것으로 보입니다.



 댓글 (0)


운전면허관련자료
페이지: 1 / 2   


     운전면허 필기시험 출제 문제수와 배점3564
     전남지방경찰청, 운전면허 시험 개선 22일부터 시행2823
     2016년 12월 22일 부터 변경된 문제로 학과시2876
     "아파트 주차장 음주운전 아니다" 대(예진)1895
     술 마시고 운전석 앉기만 해도 ‘음주운전’ 체포 가(예진)2201
     무죄받으면 정지·취소 운전면허 자동 복원2905
     올해부터 새 도로명 주소 법적 사용(푸른산)2554
     운전면허 갱신기간 10년으로2961
     통행제한 없는 아파트단지서 음주운전하면 처벌가능2272
  운전면허가 취소된 줄 모르고 운전한 경우 무면허운전2276
     100㏄ 오토바이 음주운전, 1종 면허 취소사유2373
     자동차 내 성폭행, 운전면허도 취소된다는데...,2171
     자동차 몰며 ‘촛불집회’ 참석자, 법원 “운전면허 2207
     오토바이 면허 무조건 취득해야하나?(1) 2366
       운전면허가 있어도 원동기 면허 다시 취득해야 하나요2624
     새로운 운전면허시험문제, 심각한 문제있다.(푸른산)2417
     여성 운전면허소지자 1000만명 돌파(푸른산)2181
     정부의 운전면허기출문제 매매는 불법·부당행위(푸른산)2450
     도로교통법 (2009.6.22시행) 주요내용 안내2255
     휴가 때 운전면허정지 감경받으세요2288
     운전면허 학과시험 동영상 문제도 나온다3100
     운전면허 학과시험 8월부터 문제은행서 출제2584
     운전면허 학과시험 문제은행 공개2743
     운전면허 학과시험문제집이 사라진다.2690
     운전면허시험 정말 달라지나?2493
     도로교통법 시행규칙의 학과시험에 관련된 부분2410
     도로교통법 시행령의 학과시험에 관련된 부분2279
     도로교통법의 학과시험에 관련된 부분2354
     운전면허 학과시험 개선내용 알림2383
     자동차 운전면허 시험제도가 바뀐다는 내용은 현재 없2769
≪ [1]  [2]   ≫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공지사항
[손님]

 
인기 글
[손님]
2822
3365
2306
2480
1952
2207
2417
  [아닐껄음] 합격했습니다!
1928
3250
1948
1977
2818
3564
1900
  [그냥가는] 출석체크합니다
3108
 
최근 글
[손님]
3457
3362
3452
3379
3376
3591
3578
3542
3474
3418
2986
3365
3431
3392
37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