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드모아 운전교실 
모아운전  로그인  회원가입   
랜드모아 운전교실
 
자동차운전-뉴스
 


  T자코스 부활-신호위반 실격…'불면허'시험 22일 시행
  등록: 2016-12-21 03:41:28 조회:3332


T자코스 부활-신호위반 실격…'불면허'시험 22일 시행



2011년 간소화 이후 이어진 사고 증가 우려에 개선
경찰 "간소화 취지는 살리고 안전운전평가는 강화"

【서울=뉴시스】임종명 기자 = 2011년 간소화 됐던 운전면허시험이 22일부터 개선돼 시행된다.

새 운전면허시험에선 주요 탈락 요소였던 '경사로에서 멈췄다 출발', 'T자 코스' 등이 부활하는 등 장내 기능시험이 강화된다.

경찰청은 20일 "국민 편의 증대라는 간소화의 취지는 살리면서 안전운전능력 평가는 강화하는 방향으로 개선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면허시험 개선은 지난 1월 발표된 바 있다. 전문가나 국회의원 등 일각에서 쉬운 면허제도로 인한 사고 증가를 우려하는 목소리가 이어지자 이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는 차원에서 추진된 것이다.

경찰에 따르면 우선 필기(학과)시험 문제은행 문항수가 1000개로 확대됐다. 난폭·보복운전 금지 등 최근 개정법령과 보행자보호, 긴급자동차 양보 등 안전운전에 필요한 교통법규가 추가됐다. 기존 730개 중 40문제가 출제됐다면 앞으로는 1000개 중 40문제가 출제된다.

장내 기능시험 코스는 기존 50m에서 300m이상으로 늘어난다. 평가항목과 실격사유는 각각 2개에서 7개로 늘었다.

원문보기